“조보아 ‘맛없슐랭’ 뛰어넘을까”…정인선, ‘골목식당’ 새 MC 확정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정인선 /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정인선이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새 MC로 확정됐다.

정인선은 앞서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편에서 배우 김민교와 함께 ‘붐업요원’으로 활약하며 인연 맺은 바 있다. 당시 정인선은 발 빠른 순발력과 긍정 에너지로 요리와 서빙을 완벽하게 해냈다. 지켜보던 백종원도 “정말 잘한다. 칭찬해주고 싶다”며 감탄했다.

예능 프로그램 고정 MC를 처음 맡은 정인선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조보아의 ‘맛없슐랭’ 캐릭터를 잇는 새로운 캐릭터가 탄생될지 기대가 모아진다.

연출을 맡고 있는 정우진 PD는 “정인선의 시원시원한 성격과 사랑스러운 매력이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이라며 믿음을 드러냈다.

정인선은 ‘거제도 편’ 이후 진행되는 촬영부터 백종원, 김성주와 호흡 맞추며 오는 4월 중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13일(오늘)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