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디오 재계약 불발 사실 무근, 계약 기간 많이 남아”(공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엑소의 디오(도경수)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13일 디오의 결별설에 “사실 무근이며, 아직 계약 기간이 많이 남았다”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SM엔터테인먼트와 디오와의 재계약이 불발됐으며, 엑소의 다른 멤버들은 모두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디오는 배우 도경수로서 영화 ‘카트”순정”형”신과 함께”스윙키즈’ 등 다양한 장르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다.

디오가 속한 엑소는 웹 예능 ‘엑소의 사다리 타고 세계여행’으로 현재 팬들과 만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