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특별한 형제’ 이광수X신하균, 그리고 이솜의 특별한 앙상블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의 특별한 형제’ 스틸./ 사진제공=NEW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의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머리 좀 쓰는 형 ‘세하'(신하균)와 몸 좀 쓰는 동생 ‘동구'(이광수),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두 남자의 우정을 담은 휴먼 코미디. 지난 12일 오후 6시 CGV 페이스북을 통해 티저 예고편을 최초 공개해 시선을 끌었다.

공개된 티저 예고편에서는 지금껏 어디서도 본 적 없던 신하균, 이광수의 연기변신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봉사활동 인증서 발급 등 계획한 일을 일사천리로 진행하는 ‘세하’와 그런 형의 옆을 24시간 지키는 ‘동구’의 모습에서 20년간 쌓아온 끈끈한 형제애가 묻어난다. 또한 ‘세하’가 머리를, ‘동구’가 몸을 이용해 마치 한 사람처럼 커피를 주문하는 장면에서는 신하균, 이광수 두 배우가 빚어낼 유쾌한 케미를 기대케 한다.

이번 작품에서 신하균은 신체 사용이 제한된 한계 속에서도 표정과 말만으로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비상한 대처능력을 소유한 ‘세하’로 분해 인물의 용의주도함을 완벽히 표현했다. 이광수는 형 없이는 아무것도 못하고 방금 가르쳐준 것도 돌아서면 바로 잊어버리기 일쑤지만, 365일 형의 곁을 지키는 ‘동구’ 역을 맡아 지금까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연기를 선보인다. 여기에 청춘을 대표하는 배우 이솜이 이 특별한 형제의 베스트 프렌드 ‘미현’으로 등장, 생생한 활력을 불어넣는다. 신하균, 이광수, 이솜까지 현실남매를 뛰어넘을 특별한 앙상블에 높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5월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