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바컬쳐X디바인채널 ‘코드쉐어’, 어떤 사운드 나올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코드쉐어 프로젝트. 사진제공=아메바컬쳐

레이블 아메바컬쳐가 13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프로듀싱 팀 디바인채널과 함께하는 프로젝트 ‘코드쉐어(Chord Share)’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코드쉐어’는 아메바컬쳐와 디바인채널의 첫 공동 프로젝트다.

디바인채널은 그룹 방탄소년단의 대표곡 ‘불타오르네’, 엑소의 ‘el dorado’‘tender love’, Mnet ‘프로듀스 101’의 콘셉트 평가곡 ‘열어줘’를 비롯해 소녀시대 태연과 유닛 그룹 태티서, 동방신기, 샤이니, 빅스 등의 히트곡들을 만들었다.

아메바컬쳐는 2017년 로엔 엔터테인먼트와의 ‘믹스쳐’ 프로젝트를 통해 협업한 적이 있다. 다이나믹듀오X엑소 첸의 ‘기다렸다 가’, 류준열의 ‘어떻게(Prod. By Philtre)’ 등을 발매했다.

아메바컬쳐는 “‘코드쉐어(Chord Share)’ 프로젝트의 첫 번째 가창자 역시 뛰어난 감각과 놀라운 감성을 보유한 인물”이라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