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이경 “학창시절 묻지마 폭행당해 의식불명”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라디오스타’ 영상 캡처 / 사진제공=MBC

배우 이이경이 ‘라디오스타’에서 고등학교 시절 의식불명에 빠진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왜그래 종국씨’ 특집으로 가수 김종국과 배우 이이경, 개그맨 유세윤, 마이티마우스 쇼리가 출연한다.

이이경은 고등학교 시절 길 한복판에서 ‘묻지마 폭행’을 당해 의식불명에 빠졌다고 고백했다. 그는 “느낌이 쎄 했다”며 당시 상황을 생생하게 묘사했다.

이어 UV 팬임을 밝힌 이이경은 노래방에서 ‘설마 아닐거야’ 노래를 부르던 중 가사가 너무 세서 당황했다며 심의 의혹을 제기했다. 생각지도 못한 그의 가사 해석에 스튜디오가 초토화됐다.

또한 활동하는 축구팀이 5개라는 이이경은 축구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이경이 “김종국의 축구팀에도 매주 게스트로 나가 뛴다”고 하자 김종국은 “팀에 영입하기 위해 회비를 내라고 하자 급 연락 두절됐다”고 폭로해 그를 당황하게 하기도 했다.

이이경이 연락 두절된 이유는 오는 13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