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나 잘 도망치나 볼까”…‘아이템’ 김강우, 소시오패스 조세황 완벽 빙의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이템’ 배우 김강우 / 사진제공=MBC

‘아이템’에서 김강우가 게임을 조종하는 지배자로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하고 있다.

MBC 월화드라마 ‘아이템’에서 조세황(김강우)은 현실 세계에서 모든 걸 다 가져 초능력을 지닌 아이템을 이용해 삶의 재미를 찾는 인물로 강곤(주지훈)을 빠져나올 수 없는 미궁으로 밀어 넣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아이템’ 17-18회에서 조세황은 강곤의 팔찌를 빼앗고 그가 도망치는 모습을 지켜보겠다고 선언하며 사고 현장을 떠났다. 이어 강곤이 쉴 새 없이 도망치는 그림을 원했던 조세황은 경찰을 살해하고 강곤의 알리바이를 조작하는 등 그에게 새로운 누명을 뒤집어씌우며 숨통을 조여 갔다.

또한 위기에 빠진 강곤의 상황을 흥미롭게 관전하며 “우리 강 검사님이 얼마나 잘 도망치나 실력 좀 확인해볼까요?” “더 빨리 도망쳐요 어서!”라고 외치는 등 인정이라고는 느낄 수 없는 조세황의 모습은 그의 악행이 어디까지인지 한계를 가늠할 수 없게 했다.

특히 김강우는 죄책감이라곤 느끼지 못하는 천진난만한 미소와 스포츠 경기를 관람하는 듯한 열광적인 모습 등 타인의 아픔에 공감하지 못하는 것은 물론 끊임없는 재미와 자극을 위해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는 소시오패스 조세황의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오싹함을 더하고 있다.

‘아이템’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