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日 애니 제작사와 파트너십 체결…‘드래곤즈 도그마’ 등 실사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넷플릭스 로고. 사진제공=넷플릭스

글로벌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넷플릭스가 12일 “일본 유명 애니메이션 제작사인 스튜디오 아니마(Studio Anima), 서블리메이션(Sublimation), 데이비드 프로덕션(David Production)과 콘텐츠 제작 협업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넷플릭스는 지난해에도 일본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인 프로덕션 I.G(Production I.G) 및 본즈(Bones)와 협업을 시작했다.

넷플릭스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제작할 예정인 작품은 ‘얼터드 카본: 리슬리브(Altered Carbon: Resleeved)’‘드래곤즈 도그마(Dragon’s Dogma)’‘스프리건(SPRIGGAN)’이다.

스튜디오 아니마와 공동제작할 ‘얼터드 카본: 리슬리브’는 동명의 실사 SF 작품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얼터드 카본(Altered Carbon)’의 이야기를 기반으로 하는 애니메이션이다. 2018년 2월 시즌 1이 공개되며 전 세계 SF 팬들의 큰 사랑을 받은 얼터드 카본 실사판은 현재 시즌 2 촬영을 하고 있다.

서블리메이션과는 유명 비디오 게임인 ‘드래곤즈 도그마’를 배경으로 하는 작품을, 데이비드 프로덕션과는 넓은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만화 ‘스프리건’을 넷플릭스 오리지널 애니메이션으로 재탄생시킬 예정이다.

프로덕션 I.G는 오는 2020년 넷플릭스 오리지널 애니메이션인 ‘공각기동대: SAC 2045(Ghost in the Shell: SAC_2045)’의 공개를 앞두고 있다. 본즈 역시 코믹북 원작을 기반으로 한 ‘슈퍼크룩스(Supercrooks)’의 제작을 맡을 예정이다.

존 데르데리앙(John Derderian) 넷플릭스 일본 콘텐츠 총괄 디렉터는 “전 세계 애니메이션 팬 및 창작가에게 넷플릭스를 가장 먼저 떠오르는 곳, 가장 매력적인 곳으로 만들고 싶다”며 “190여개 국의 팬들이 세계 최고 수준의 스튜디오들이 제작하는 멋진 작품을 즐겁고 쾌적하게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넷플릭스는 190여 개국에 걸쳐 1억 3,900만 명의 유료 회원을 보유한 글로벌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기업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