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시은 아나운서, ‘영재발굴단’ 새 MC 합류…김태균과 호흡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SBS ‘영재발굴단’의 새로운 MC 주시은/ 사진=SBS 제공

주시은 SBS 아나운서가 ‘영재발굴단’의 MC로 합류한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2016년 1700대 1의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SBS에 입사해 외모와 지성미를 모두 갖춘 ‘엄친딸’로 주목받았다.  그는 라디오 스페셜 DJ는 물론 고정 게스트로 활약하며 탁월한 입담과 재치로 진행 실력을 인정받은 인물. 지난해에는 ‘영재발굴단’ 송년특집에 출연해 추리 영재 어벤져스와의 멋진 대결을 펼쳐 깊은 인상을 남겼다.

최근 녹화장에 주시은이 등장하자 기존 출연진들은 “공기부터 달라졌다. 더 젊고 훈훈해졌다”며 반겼다. 이에 주시은은 “무엇보다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그들의 이야기를 진심 어린 마음으로 듣겠다”고 밝혔다. 주시은은는 녹화 내내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진행과 기존 출연진과의 찰떡 호흡을 자랑하며 모든 출연자와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고 한다.

‘영재발굴단’은 오는 13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