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C스토리, ‘SKY 캐슬’ 홍성화 PD 부대표로 영입..드라마 제작 강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FNC스토리 로고. / 제공=FNC엔터테인먼트

FNC엔터테인먼트가 드라마와 영화 제작 분야에 본격 박차를 가한다.

FNC엔터테인먼트는 12일 “FNC스토리에 홍성화 PD를 부대표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FNC스토리는 드라마와 영화를 비롯한 영상 콘텐츠를 중점적으로 제작하는 FNC엔터테인먼트의 자회사다. FNC스토리는 홍성화 부대표를 중심으로 구성된 드라마 본부와 실력 있는 스태프들로 이뤄진 영화 제작 본부로 구성됐다.

홍성화 부대표는 과거 시청자의 호평을 받으며 시즌2까지 제작된 MBC ‘검법남녀’를 비롯해 올 초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으며 인기를 얻은 JTBC ‘SKY 캐슬’을 제작한 HB엔터테인먼트의 드라마 기획 본부장을 역임했다.

정진영 조재윤 정우 이동건 정해인 박광현 곽동연 성혁 정유진 윤진서 박두식 이승주 김연서 한은서 등 배우들이 대거 소속된 FNC엔터테인먼트가 FNC스토리와 낼 시너지 효과도 기대를 모은다.

FNC스토리 윤용 대표는 “국내 굴지의 드라마 제작사에서 제작 노하우를 다져온 홍성화 부대표를 비롯해 역량 있는 스타 감독과 작가를 꾸준히 영입할 계획이다. 앞으로 다양한 장르의 드라마 및 영화 제작 사업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