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측 “4월 12일 새 음반 발표..새 이야기로 돌아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는 4월 12일 새 음반 ‘맵 오브 더 소울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를 발매한다.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12일 방탄소년단 공식 팬카페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4월 12일 ‘MAP OF THE SOUL : PERSONA’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8월 발매한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 이후 약 8개월 만이다.

‘MAP OF THE SOUL : PERSONA’는 방탄소년단이 2년 6개월간 선보인 ‘LOVE YOURSELF’에 이은 새 이야기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LOVE YOURSELF’ 시리즈 음반으로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음반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두 장의 음반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또한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 의 타이틀곡 ‘페이크 러브(FAKE LOVE)’로 한국 그룹 최초로 빌보드 ‘핫 100’ 톱 10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LOVE YOURSELF’ 투어 콘서트를 통해 한국 가수로는 처음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스타디움 공연을 펼쳤다. 오는 5월 4일부터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와 시카고, 뉴저지를 거쳐 브라질 상파울루,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일본 오사카와 시즈오카까지 8개 지역에서 ‘LOVE YOURSELF : SPEAK YOURSELF’ 스타디움 투어를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