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8시뉴스’ 정준영, 성관계 불법 촬영 영상 유포..”피해자 10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SBS 8시 뉴스’ 방송화면. /

가수 정준영이 성관계 영상 등을 불법 촬영하고 메신저 대화방을 통해 유포한 사실이 밝혀졌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8시 뉴스’는 정준영이 2015년부터 여성들과의 성관계를 몰래 촬영해 지인들과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정준영은 지인들과 같이 있는 메신저 대화방에서 불법 촬영을 자랑하듯 말했고, 룸살롱 여종업원과 신체 접촉한 영상도 불법으로 찍었다. SBS 측이 파악한 피해 여성만 10명이다.

SBS는 ‘연예인이나 지인들이 촬영한 불법 영상도 대화방을 통해 공유됐다’고 했다. 불법 촬영으로 피해를 본 여성은 영상이 유출될까 두려워서 신고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대화방의 영상과 사진 자료를 확보했으나 아직 수사에 나서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