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하이 “새 프로필 사진, 동네 사진관서 촬영”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 보는 라디오 캡처

그룹 에픽하이(Epik High)가 새 프로필 사진을 실제 동네 사진관에서 찍었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  ‘컬투 음감회 코너’에는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는 에픽하이가 출연했다.

이날 에픽하이는 음원 발매에 앞서 “이번 앨범은 ‘잠 못 드는 밤’을 주제로 잡았다. 잠 못 드는 사람들을 위해 바친다. 에픽하이 특유의 서정적인 음악이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타블로는 “오늘 새 앨범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한 편의 단편 영화처럼 만들었다. 아이유, 진서연이 멋지게 연기해주셨고, 영화 ‘웰컴 투 동막골’ 감독님이 찍어주셨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근 각종 포털 사이트와 커뮤니티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새 프로필 사진에 얽힌 비하인드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타블로는 “앨범이 새로 나오면 프로필 사진을 찍지 않냐. 시간이 없기도 했고, 실제로 동네 사진관에서 찍었다. 투컷의 아이디어”라고 밝혔다.

에픽하이는 “(프로필 사진이)인터넷에서 이렇게 화제가 될 줄은 몰랐다. 정직하고 신뢰감 있는 연출 덕분에 ‘믿고 듣는 그룹’처럼 보이지 않냐”며 “사진 기사님이 1초 안에 사진을 찍었다. 얼굴은 포토샵하면 된다고 하셨는데 전혀 안 하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미쓰라진은 “촬영 당시 신뢰감을 주기 위해 면도를 했다”고 말했다. UV 뮤지는 “탐나는 사진이다”라고 감탄했다.

에픽하이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sleepless in __________’을 발매한다. 약 1년 5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다.악몽, 실연, 우울증, 내일에 대한 고민 등 저마다 다른 이유로 잠 못 드는 이들에게 바치는 7개의 노래로 구성됐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