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민, 데뷔 첫 팬미팅서 숨겨둔 ‘쏨블리’ 매력 大방출

[텐아시아=우빈 기자]

첫 팬미팅을 개최한 배우 정소민 / 사진제공=젤리피쉬

배우 정소민이 데뷔 첫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정소민은 지난 9일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정소민 1st Fan Meeting ‘해피 쏨데이’를 개최했다

국내뿐만 아니라 일본중국 등에서 참가한 많은 팬들은 정소민의 생애 첫 팬미팅을 진심으로 축하했고이에 감동한 정소민은 뜨거운 팬 사랑으로150여 분 동안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이날 정소민은 보랏빛 향기를 부르며 등장했다. 노래가 끝나고 난 뒤 이번 팬미팅의 사회를 맡은 MC 홍윤화의 진행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팬미팅의 막이 올랐다정소민은 “올해 꼭 팬미팅을 하고 싶었다우리만의 행복한 시간을 만들고 싶다”고 팬미팅에 대한 설렘과 기대감을 전했다.

정소민은 키워드를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매일 밤 청취자와 만나고 있는 라디오 DJ에 도전한 이유현재 촬영 중인 영화가장 기억에 남는 여행건강 관리에 관한 토크를 이어갔다이어 지금까지 출연한 작품에 대한 이야기가 이뤄졌다직접 뽑은 명장면자신이 작품을 고를 때 중점을 두는 부분 등을 이야기했고, 배우로서의 진중한 모습을 보여 팬들과 깊이 소통하며 즐거워했다.

첫 팬미팅을 개최한 배우 정소민 / 사진제공=젤리피쉬

또한 ‘쏨디의 플레이리스트’ 코너에서는 요즘 정소민이 즐겨 듣는 노래 10곡을 선정하여 노래에 담긴 사연을 공개했다. 특히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OST인 벤의 ‘갈 수가 없어’를 열창했다. 노래 중간 가수 벤 이 깜짝 등장해 듀엣 무대를 꾸미며 팬들에게 훈훈함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팬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해 눈길을 끌었다행운의 팬에게 하나뿐인 카메라 전달걸그룹 댄스애교 타임으로 숨겨왔던 매력을 방출하는가 하면 베스트 드레서 선정까지 진행팬들에게 웃음을 안기는가 하면 연신 흥겨운 분위기를 연출하며 재미를 더했다.

팬미팅 막바지에는 다가오는 정소민의 생일을 축하하는 케이크와 함께 생일 축하 노래가 울려 퍼졌다깜짝 생일 축하의 시간을 가진 정소민은 “오늘 너무 감사하다여러분들의 행복을 소원으로 빌었다”며 팬들에게 감동의 인사를 전했다.

평소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양말 선물을 즐겨 한다는 정소민은 직접 디자인한 양말을 팬들에게도 선물했고 팬미팅이 끝난 후 하이터치를 통해 일일이 팬들을 배웅하며 남다른 팬 사랑을 보여줬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