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4월 서울 콘서트로 2019년 월드투어 시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의 월드투어 ‘위아히어 서울 포스터. 사진제공=스타쉽 엔터테인먼트

그룹 몬스타엑스가 오는 4월 서울 콘서트로 2019년의 월드 투어를 시작한다.

몬스타엑스는 4월 13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 핸드볼경기장에서 ‘2019 MONSTA X WORLD TOUR ‘WE ARE HERE’ IN SEOUL'(2019 몬스타엑스 월드투어 ‘위 아 히어’ 인 서울)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이번 몬스타엑스의 서울 콘서트는 지난해 8월 열린 ‘2018 MONSTA X WORLD TOUR THE CONNECT in SEOUL-Encore'(몬스타엑스 월드투어 더 커넥트 인 서울 앙코르)에 이어 약 8개월 만에 다시 열리는 공연이다.

그간 몬스타엑스는 정규 2집 ‘TAKE.1 ARE YOU THERE?(아 유 데어?)’와 ‘TAKE.2 WE ARE HERE(위 아 히어)’, 2장의 앨범 발표를 비롯해 전세계 20개 도시에서 25회의 월드 투어를 가졌다. 미국에서는 6개 도시에서 12만 관객이 모인 ‘징글볼’ 투어를 개최했다.

최근 발표한 앨범 ‘THE 2ND ALBUM : TAKE.2 WE ARE HERE’와 타이틀곡 ‘Alligator'(엘리게이터)로는 전세계 아이튠즈 차트 1위와 음반 차트 1위, 음악 방송 4관왕을 달성했기 때문에 서울 콘서트에 기대가 모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