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 남자’ 전현무 “비겨도 본전”…두 번째 한일전 승자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문제적 남자’ 예고 영상 캡처 / 사진제공=tvN

더욱 막강해져 돌아온 일본팀과 ‘문제적 남자’ 멤버들의 두 번째 한일전이 펼쳐진다.

11일(오늘) 방송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서는 일본 구마모토로 떠나 뇌섹 특훈을 마친 ‘문제적 남자’ 멤버들이 일본 뇌섹 군단과 본격적인 대결을 펼친다.

‘문제적 남자’ 멤버들은 작년 10월 일본의 상위 0.01% 브레인을 한국에 초빙해 한일 뇌섹 대결을 펼쳐 승리한 바 있다. 이에 아쉽게 패배한 일본팀이 설욕전을 위해 ‘문제적 남자’ 멤버들을 일본으로 초대하면서 6개월 만에 한일 리벤지 매치가 성사됐다.

이번 대결은 일본에서 진행되는 만큼 워밍업 뇌풀기에 이어 1 대 1 대결까지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치열한 접전이 펼쳐졌다. 마지막 승부를 가를 단체전에서는 고난이도 계산을 요구하는 보드게임 ‘타깃 넘버’를 진행하며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일본팀은 첫 번째 한일 대결에 나섰던 일본 상위 0.01% 도쿄대학 의학부에 재학 중인 미즈카미 소우와 일본 퀴즈 대회 9관왕에 빛나는 도쿄대학의 이자와 타쿠시, 와세다대학 출신 일본의 최연소 여류 장기 기사 타케마타 베니가 재출연해 또 한 번 활약할 예정이다. 또한 전력 보강을 위해 5개 국어를 독학 중인 게이오대 출신의 추리 여왕과 일본 3대 명문대를 모두 합격한 미스터 토쿄대까지 합류했다.

하석진은 더욱 강력해진 일본팀의 등장에 “작년보다 강해져 있을 것 같아 신경 쓰인다”며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전현무는 “꼭 이겨야 한다. 비겨도 본전이고 지면 큰일난다”며 결의를 다졌다.

불꽃 튀는 한일 뇌섹 대결의 두 번째 우승팀은 누가 될지 11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문제적 남자’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