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팀 가나그네 프로젝트, 술 주제로 한 ‘알콜달콜’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나그네 프로젝트 로고. 사진제공=비스킷사운드

작곡팀 ‘가나그네 프로젝트’가 11일 정오 신곡 ‘알콜달콜’을 선보인다.

가나그네 프로젝트는 듀오 마멀레이드 키친의 리니대디와 바겐바이러스의 최한울이 의기투합한 프로듀싱 팀이다.

‘알콜달콜’은 술을 마시면서 사랑에 빠지는 남녀의 모습을 그린 곡이다. 모델로도 활동 중인 보컬 이기환과 혼성 듀오 레코드벨의 보라가 참여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