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이상엽 “박하선, 나만 보면 웃어…멜로 해야 하는데 걱정”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SBS ‘김영철의 파워 FM’ 이상엽/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상엽이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서 화려한 개인기와 입담을 펼쳤다.

이상엽은 지난주에 이어 11일 오전 방송된 ‘김영철의 파워FM’에 또 다시 출연했다.

이날 이상엽은 정우성, 장혁, 김영철 성대모사를 시작으로 남다른 예능감을 선보였다.

김영철은 “드라마 리딩할 때나 촬영할 때 웃어서 NG를 낸 적이 없느냐”고 물었고, 이상엽은 “사실 이번 드라마가 걱정이 된다. 상대역인 박하선 씨가 나만 보면 웃는다”며 “멜로를 해야 하는데 걱정된다”고 털어놨다.

특히 이상엽은 자신이 노래를 못 한다고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했지만 ‘영철본색’ 코너에서 계쏙해서 음이탈을 내 모두를 웃게 했다.

최근 tvN 드라마 ‘톱스타 유백이’를 마친 이상엽은 상반기 방송 예정인 채널A 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서 박하선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