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XT, 데뷔 음반 첫 주 판매량 7만 7천장 돌파…올해 데뷔 신인 최고 기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 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가 데뷔 음반으로 첫 주 음반 판매량 7만 7000장을 돌파했다.

11일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지난 4일 공개된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첫 번째 미니음반 ‘꿈의 장: 스타(STAR)’는 음반 발매 시작 일주일(3월 4일~10일)동안 총 7만 7996장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데뷔한 신인 가운데 가장 높은 수치이다.

앞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앨범 발매 직후 미국 브라질 스페인 러시아 인도 홍콩 대만 등 전 세계 44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의 ‘톱 앨범’ 차트 1위에 올라 데뷔 앨범 최고 기록을 세웠다. 아울러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CROWN)’은 뮤직비디오 공개 13시간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뷰, 24시간 기준 1449만 뷰를 돌파하며 올해 데뷔한 신인 중 최단 시간 기록도 세웠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에서 6년 만에 내놓은 신인 보이 그룹으로 화제를 모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데뷔 음반 음반 판매량, 유튜브 조회수, SNS 채널의 팔로워 등 각종 수치에서 모두 최고 기록을 보여주며 초대형 신인으로 대세 그룹임을 입증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11일 오후 8시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 공식 채널을 통해 데뷔 첫 리얼리티 ‘Talk X Today’를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