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박희순 “제일 늦게 결혼할 것 같은 절친? 정신 못 차린 신하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박희순이 유해진, 신하균, 임원희, 정석용 중에 신하균은 가장 늦게 결혼할 것 같다고 꼽았다.

10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박희순이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서장훈은 “유해진, 신하균, 임원희, 정석용과 절친한 것으로 안다. 공교롭게 다들 ‘미우새’다”면서 “네 명 중 느낌 상으로 누가 가장 먼저 결혼할 것 같냐”고 물었다. 박희순은 “굉장히 어려운 질문이다”면서 “만약 독립을 한다면 정석용이 제일 먼저 할 것 같다. 어머님과 같이 사는 걸로 아는데 자기 공간이 있다면 정석용이 먼저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제일 늦게 결혼할 것 같은 사람은 누구냐”고 물었다. 박희순은 “아직 정신을 못 차린 신하균”이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어 “젊기도 하고 취미 생활이 많다. 놀러 다니는 것도 좋아하고 술자리도 좋아한다”고 설명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