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마블’ 쿠키영상 2개, 영화 끝났다고 나오면 ‘낭패’…‘어벤져스4’와 강한 연결고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캡틴 마블’ 스틸컷/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개봉 4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한 마블 스튜디오의 첫 여성 히어로 영화 ‘캡틴 마블’의 쿠키 영상에 관객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6일 개봉한 ‘캡틴 마블’은 기억을 잃은 파일럿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가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 L. 잭슨)를 만나 어벤져스의 마지막 희망 ‘캡틴 마블’로 거듭나는 이야기. 2019년 첫 마블 스튜디오 작품이자,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21번째 작품이다. 마블의 차세대 히어로이자 어벤져스의 마지막 희망이 될 캡틴 마블의 강렬한 데뷔작으로, 4월 개봉 예정인 ‘어벤져스: 엔드게임’으로 가는 라스트 스텝이다.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최초로 1990년대를 배경으로 하며, 캡틴 마블 호출기, 쉴드 국장 닉 퓨리가 한쪽 눈을 잃게 된 사연, 어벤져스 결성의 실마리 등 다양한 마블의 빅픽처를 담고 있다. 예측불허의 스토리와 강렬한 파워를 지닌 캡틴 마블의 활약이 시선을 사로 잡는다.

특히 ‘캡틴 마블’의 쿠키 영상에 관객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캡틴 마블’의 쿠키 영상은 2개로, 영화가 끝난 후와 엔딩크레딧이 모두 올라간 후 각각 나온다.

첫 번째 쿠키영상에서는 캡틴 마블이 타노스의 핑거스냅 이후 살아남은 어벤져스 멤버들과 만난다. 이는 ‘어벤져스:엔드게임’과의 깊은 연관성을 시사한다. 두 번째 영상에서는 신스틸러 고양이 ‘구스’가 다시 한 번 등장해 관객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기대하게 만드는 쿠키 영상은 꼭 놓치지 말아야 할 관람 포인트다.

‘캡틴 마블’은 지난 9일까지 누적 관객 218만8243명을 불러모아 개봉 후 줄곧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영화는 2D, IMAX 2D, IMAX 3D, SCREENX, MX, Super Plex G, Super S 등 다양한 포맷으로 관람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