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D-1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웃음꽃 만발 화기애애한 현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촬영 현장 비하인드/사진제공=tvN

박진영(GOT7), 신예은, 김권, 김다솜이 주연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이하 ‘그녀석’)의 활기 넘치는 촬영 현장이 포착됐다.

‘그녀석’은 비밀을 마음속에 감춘 윤재인(신예은 분)과 상대의 비밀을 읽어내는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지닌 이안(박진영 분)의 초능력 로맨스릴러 드라마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진영(이안 역), 신예은(윤재인 역), 김권(강성모 역), 김다솜(은지수 역) 등 네 주연 배우의 촬영장 뒷모습이 공개됐다. 사진에서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교복을 입고 귀여운 브이(V)를 날리며 싱그러운 청춘의 한 페이지를 담아내는가 하면 네 명이 모두 한 자리에 모여 가족 같은 분위기를 형성해 환상의 호흡을 엿보이게 한다.

장난기 넘치는 박진영의 모습은 어설픈 허당 사이코메트리스트 이안과 똑 닮아 극을 종횡무진하며 유쾌한 매력을 터뜨릴 맹활약이 기다려진다. 신예은, 김권, 김다솜 역시 똑 부러지는 경찰 윤재인, 언제나 당당한 걸크러쉬 형사 은지수, 차가움과 다정함을 오가는 츤데레 검사 강성모의 각 배역에 완벽 동화된 모습으로 기대지수를 높인다.

안구정화를 부르는 비주얼로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고 있는 네 사람이 과연 ‘그녀석’에서 어떤 충격적 사건을 맞닥뜨리고 공조 수사를 펼치게 될지 흥미진진함을 부르고 있다.

‘그녀석’ 관계자는 “또래 배우들이 모이다보니 현장이 늘 활기찬 에너지로 넘친다. 너나할 것 없이 모두가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한다”며 “늘 촬영 전에는 서로 대본과 동선을 맞춰보면서 열정을 불태우는데 덕분에 함께 촬영하는 스태프들도 힘이 나고 더 좋은 장면들이 만들어지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녀석’은 오는 1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을 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