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국정 감사 뒷이야기…”정계 진출NO”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2 ‘대화의 희열2’ 방송화면.

요리연구가 겸 방송인 백종원이 지난해 연말 열린 국정 감사 뒷이야기를 밝혔다. 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대화의 희열2’에서다.

백종원은 ‘대화의 희열2’에서 “국정 감사는 참석 통보다. 섭외는 기분 좋게 거절이라도 하지, 그럴 수가 없었다”며 웃었다. 이어 “앉아서 지켜보면서 국정 감사의 패턴을 발견했다. 오랫동안 게임을 한 덕분에 흐름을 읽었다”고 덧붙였다.

백종원은 당시 국정 감사에서 빼어난 말솜씨로 주목받았다. 자연스럽게 정계 진출설까지 돌았다. 그는 “정치는 생각해본 적 없다. 다만 ‘절대’라고 못박지 않아서 소문이 생기는 것 같다”고 했다.

그는 이어 장사 비결과 식당에 자신의 얼굴을 거는 이유, 게임 등 MC들의 소소한 질문에 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