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이용진, 인턴 발탁에 父 반응은?…”촬영장 폭소만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1박 2일’

코미디언 이용진이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 2일'(이하 ‘1박 2일’) 인턴 발탁에 아버지 반응을 공개한다. 오는 10일 방송을 통해서다.

이날 ‘1박 2일’에서는 전라남도 고흥에서 펼쳐지는 ‘타임머신 타고, 고흥!’의 마지막 이야기가 담긴다. 지금까지 공개되지 않은 이용진 아버지의 ‘1박 2일’ 시청 소감이 밝혀질 예정이다.

이 날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멤버들의 관심이 쏠린 건 이용진의 ‘1박 2일’ 인턴 발탁이다. 이에 이용진은 아버지가 ‘1박 2일’ 나오고 뭐라고 하셨느냐는 물음에 “활약이 대단하다고 하시더라”고 운을 뗀 뒤 “김종민이 네 앞에서 방귀도 못 끼더라고 하셨다”고 털어놨다.

이어 윤시윤의 예상하지 못한 말 한마디가 뜨거운 촬영장 분위기에 기름을 부었다. 이용진 아버지의 애정을 유심히 듣던 그는 돌연 “우리 할머니는 내가 가장 웃기대”라면서 “TV를 잘 안 보시나 봐”라고 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