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슈가, 생일 맞아 팬클럽 아미 이름으로 1억 기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탄소년단,슈가,이데일리문화대상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자신의 생일을 맞아 한국소아암재단에 1억 원을 기부했다.

한국소아암재단은 9일 “슈가가 생일을 맞아 팬클럽 아미(ARMY)의 이름으로 1억 원과 인형 329개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생일을 맞은 슈가는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는 의미를 담아 팬클럽의 이름으로 선행을 실천해 더욱 주목받고 있다.

한국소아암재단 관계자는 “슈가가 그동안 사랑을 주신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기부를 했다고 밝혔다”면서 “보내주신 성금 환아들에게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성희 한국소아암재단 이사장은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해주신 슈가와 팬들에게 감사를 전한다. 투병 중인 아이들을 위한 적극적인 나눔 활동은 환아와 환아 가정에 큰 위로와 희망이 될 것이다. 앞으로도 방탄소년단의 활발한 활동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현재 월드 투어 콘서트를 펼치고 있는 방탄소년단은 K팝 그룹 최초로 전 세계 스타디움 투어에 나설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