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출신 K팝 루키’ 유키카, 찰라네온과 협업 펼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유키카. / 제공=에스티메이트

솔로 가수 유키카(YUKIKA)가 인기 애플리케이션과 협업 이벤트를 펼친다.

소속사 에스티메이트는 9일 “유키카와 디자인 애플리케이션 ‘찰라네온(challa NEON)’의 뉴트로 네온 감성 컬래버레이션 이벤트가 9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된다”고 밝혔다.

‘찰라네온’은 네온을 통한 다양한 템플릿, 배경, 필터 툴을 제공하는 디자인 애플리케이션이다. 약 10만개가 넘는 네온 감성 콘텐츠를 배출하며 인기 앱으로 떠올랐다. 이번 이벤트는 음악을 듣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팬이 스타를 직접 나만의 굿즈로 만들 수 있는 음악과 애플리케이션의 새로운 인터랙티브 콘텐츠로 주목받을 전망이다.

SNS 계정에 유키카의 솔로 데뷔곡 ‘네온(NEON)’의 뮤직비디오를 올리고, ‘찰라네온’으로 꾸민 뮤직비디오 콘텐츠를 지정된 해시태그와 더불어 게시한 네티즌들 중 30명을 추첨해 유키카의 ‘네온’ CD 음반을 증정할 예정이다.

유키카는 지난달 22일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음반 ‘네온’을 발매하며 K팝 솔로 가수로 정식 데뷔해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