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2’, 최초 ‘쿡방’ 예고…”백종원표 라면 먹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대화의 희열2’

KBS2 예능프로그램 ‘대화의 희열2’가 처음으로 ‘쿡방(요리 방송)’을 내보낸다. 9일 오후 방송되는 요리 연구가 겸 방송인 백종원의 두 번째 이야기에서다.

‘대화의 희열2’의 백종원 편 2부에서는 더욱 맛있고 풍성해진 대화의 향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백종원의 메뉴 개발실로 직접 들어가 대화를 나누고, 라면을 끓이고 먹는다. 출연자의 특성을 살린 대화가 생생한 현장감과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백종원은 새 메뉴가 탄생하는 곳인 개발실을 소개하며, 요리 아이템들을 공개했다. “엄청나지 않느냐”며 자랑하는 백종원의 모습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고 한다. 백종원은 배고파하는 MC들을 위해 즉석에서 라면을 끓이고, 물 맞추기에 실패하는 사람들을 위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그런가 하면 유희열은 백종원 특유의 리액션을 흉내 내며 유쾌함을 자아냈다. 팔짱을 끼고 알쏭달쏭한 표정을 짓는 백종원의 제스처를 따라 한 것이다. 음식을 대하는 행동까지 하나의 트레이드마크가 됐다.

‘대화의 희열2’ 제작진은 “먹을 때 가장 설렌다는 백종원과 나누는 대화는 웃음과 깨달음, 생각거리를 동시에 남겼다.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이어 “정계 러브콜과 국정감사 뒷 이야기, 창업 준비자들에게 전하는 장사 비결 등도 공개된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