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첫 정규음반 발매 기념 ‘라이브원’ 출연…”언니 홍선영 감짝 등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홍진영. / 제공=원더케이 스튜디오

가수 홍진영이 지난 8일 첫 정규음반 ‘랏츠 오브 러브(Lots of Love)’의 발매를 기념하며 ‘라이브 원(Live ONE)’에 출연했다. 이는 온라인 음악 사이트 멜론과 카카오의 라이브 콘텐츠로, 가장 먼저 신곡의 라이브 공연을 만날 수 프로그램이다.

홍진영은 ‘라이브원’에서 새 음반의 타이틀곡 ‘오늘 밤에’를 포함해 수록곡 ‘스며드나,봄’ ‘눈물비’ 등을 불렀다. ‘눈물비’를 부를 때는 친언니 홍선영이 깜짝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노래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근황을 털어놓고, 음반을 소개하는 등 팬들과 적극 소통했다. 같은 날 쇼케이스와 밤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일정에도 불구하고 홍진영은 비타민 같은 역할을 하며 웃음을 잃지 않았다고 한다.

홍진영은 트로트 가수로 데뷔한 지 10년 만에 처음 정규 음반을 발표했다. 1980년대 디스코 팝에 트로트를 접목한 ‘오늘 밤에’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