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수현, 국경 초월 특급 인맥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배우 수현이 국경을 초월한 인맥을 공개한다. 9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다.

이날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할리우드 스타와 만나는 수현과 매니저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환하게 웃으며 대화를 나누고 있는 수현이 담겨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과거 같은 작품에 출연한 유명 할리우드 배우와 만난 상황이다.

수현은 쉴 틈 없이 이어지는 빡빡한 스케줄 중에도 그를 만나기 위해 시간을 마련하는 등 우정을 자랑했다고 한다.

‘전지적 참견 시점’ 제작진은 “반가운 인사를 나눈 이들은 한식당으로 가 한식 만찬을 즐긴다”며 “세 사람은 오색빛깔 군침 도는 한식의 향연에 미국 리액션을 쏟아내며 한식을 맛봤다”고 귀띔했다.

수현의 매니저는 식사를 마친 뒤 두 사람에게 깜짝 선물도 건넸다. 수현은 매니저의 모습에 놀라면서도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고 전해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