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언니 홍선영 방문에 폭소 “‘오늘 밤에’ 듣고 ‘겁나게 좋다’고 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홍진영,쇼케이스

가수 홍진영이 8일 오후 서울 신수동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랏츠 오브 러브(Lots of Lov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홍진영이 언니 홍선영의 반응을 밝혔다.

홍진영의 첫 번째 정규앨범 ‘랏츠 오브 러브(Lots of Lov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8일 오후 서울 신수동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열렸다.

이날 쇼케이스에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 함께 출연 중인 언니 홍선영이 응원차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홍진영은 홍선영을 보고 웃음이 터지기도 했다.

홍진영은 “언니가 ‘오늘 밤에’ 노래를 듣고 ‘겁나게 좋네, 뒤지게 좋다’라고 했다. 전라도 사투리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언니가 집에서 흥얼거리는 걸 들어 보니까 저보다 잘 부르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