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출신 유호진 PD, CJ ENM 출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유호진 PD / 사진제공=KBS

CJ ENM이 8일 “유호진 PD가 이적한 것이 맞다. 서울 상암동 CJ ENM 사옥에 출근했다”고 밝혔다.

유 PD는 2008년 KBS 34기 공채 프로듀서로 입사해 ‘뮤직뱅크”김승우의 승승장구”우리동네 예체능’을 거쳐 ‘1박 2일’을 이끌었다. 2016년 몬스터유니온으로 이적해 ‘최고의 한방”거기가 어딘데??’ 등을 연출했다.

유 PD의 CJ ENM 이적설은 그가 지난 1월 몬스터유니온에서 퇴사하면서 불거졌으며 3월 초 CJ ENM 행이 공식화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