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 이면의 아픔 담았다”…펀치X그리, 오늘(8일) ‘열혈사제’ OST ‘Breeze’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펀치와 그리(GREE)가 참여한 ‘열혈사제’ 두 번째 OST ‘Breeze(브리즈)’ / 사진제공=SBS

가수 펀치와 그리(GREE)가 참여한 ‘열혈사제’ 두 번째 OST ‘Breeze(브리즈)’가 오늘(8일) 공개된다.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는 분노조절장애를 가진 가톨릭 사제 김해일 신부(김남길)와 구담 경찰서 구대영 형사(김성균)가 이영준 신부의 살인사건에 대한 공조수사를 맡아 구담구 악의 무리를 일망타진한다는 코믹 수사극이다.

‘브리즈’는 분노조절장애와 함께 불의를 참지 못하는 김해일 신부의 이면에 있는 아픔과 상처를 어루만져 주는 노래다. 아픈 기억을 채워줄 수 있는 휴식 같은 사람을 그린 곡으로 노래자체만으로 쓸쓸함과 애절함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아픈 기억을 어루만지듯 흐르는 듯한 호소력 짙은 펀치만의 음색과 주인공의 마음을 대변하듯 내뱉는 그리의 랩은 환상적인 호흡을 보이며 김해일의 아픔을 고스란히 전달해준다.

‘브리즈’는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