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박희순, 카리스마 뒤 숨은 예능감 ‘폭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박희순/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믿고 보는 배우’ 박희순이 숨겨온 예능감을 폭발한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미우새’에서는 영화 ‘썬키스 패밀리’ 개봉을 앞둔 배우 박희순이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영화에서는 항상 카리스마 넘치던 박희순도 ‘미우새’ 어머니들 앞에서는 긴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초반 긴장하는 것도 잠시, 박희순은 반전 입담을 뽐내며 녹화장에 파란을 일으켰다. 그가 ‘미우새’ 아들들 중 한 명을 두고 “여자 분들이 많다” “가장 실속 있는 스타일이다”고 밝혀 어머니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것.

박희순을 앞에 두고 어머니들은 즉흥 연기 대결을 펼쳐지기도 했다. ‘연기 장인’ 박희순이 깜짝 놀랄 정도로 특급 열연을 선보인 어머니도 있었다고 해서 궁금증을 자아낸다.

녹화 중 분위기가 점점 달아오르다 급기야 모벤져스가 자리를 이탈하는 일까지 벌어지기도 했다. 이를 지켜보던 박희순이 “원래 영상 보는 프로 아닙니까?”라고 물어 녹화장은 웃음바다가 됐다.

‘미우새’ 녹화장을 빵 터지게 만든 박희순의 활약은 오는 10일 오후 9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