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김준현 “오토바이 탈 때마다 시동 꺼진다…트라우마 생겨”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맛있는 녀석들’ 김준현./ 사진제공=코미디TV

김준현이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오토바이에 얽힌 트라우마를 공개했다.

유민상, 김민경, 문세윤과 함께 장어전골 먹방을 즐기던 김준현은 “오토바이 사는 게 소원”이라며 자신의 ‘위시리스트’를 밝혔다. 이에 문세윤은 작은 오토바이를 추천했고, 김준현은 타 본 경험이 있다며 과거를 떠올렸다.

김준현은 “사실 예전에 빌려서 타봤는데, 내가 앉을 때마다 시동이 자꾸 꺼져서 트라우마가 생겼다”며 오토바이를 살 수 없는 웃픈(?) 이유를 밝혔다.

이에 유민상도 자신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그는 “예전에 오토바이를 타고 다녔는데 동료들이 말렸다. 내가 타면 오토바이가 불쌍해 보인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맛있는 녀석들’은 8일(오늘) 오후 8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