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리2’ 임수향X손담비, 힌트와 맞바꾼 비주얼에 ‘극한 웃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추리2’ 손담비, 임수향/사진제공=SBS

SBS ‘미추리 8-1000’ 시즌2 (이하 ‘미추리2’)에서 임수향과 손담비의 앞뒤 가리지 않는 몸개그 퍼레이드를 펼친다.

8일 방송되는 ‘미추리2’에서 멤버들은 힌트 도구 획득을 위해 게임에 열중한다. 임수향과 손담비는 주어진 초성을 보고 단어와 함께 어울리는 동작을 해야 하는 ‘액션 훈민정음’이 시작되자, 양보 없는 ‘충격 비주얼’을 선보이며 힌트 도구 획득에 열정을 불태웠다.

임수향은 자라, 뱀 등 동물의 섬세한 특징을 살린 표현력으로 ‘동물 모사 일인자’의 자리를 차지했다. 또한 그는 얼굴에 수염을 그린 뒤 ‘프레디 머큐리’로 변신해 폭소를 자아냈다.

승부욕에 불타는 손담비는 매직펜을 이용한 특수 분장에 소품까지 제작한 후 이봉주 전 마라톤 선수를 표현해 ‘딩동댕’이 울릴 때까지 방안을 달렸다. 몸을 사리지 않는 그의 활약에 현장은 초토화됐다.

임수향과 손담비가 펼친 품격 있는 몸 개그의 향연은 8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