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예리, 첫 솔로곡 ‘스물에게’…”스물의 나에게 하고픈 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레드벨벳 예리.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 예리의 첫 솔로곡 ‘스물에게(Dear Diary)’가 오는 14일 오후 6시 공개된다. SM 스테이션(STATION) 시즌3의 여덟 번째 곡이다.

예리가 직접 작사·작곡한 ‘스물에게(Dear Diary)’는 감미로운 기타와 일렉 피아노 연주가 어우러진 어쿠스틱 발라드 곡이다. 성인으로서 첫발을 내딛는 나이 스물에 대한 감상을 예리의 담담하고 차분한 목소리로 표현했다. 스무 살의 자신에게 전하는 응원과 고마운 마음을 가사에 그려낸 만큼 많은 이들의 공감을 자아내기 충분하다.

예리는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이 곡에 대해 “스물이 되면 어떤 게 가장 달라질 것 같느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 그저 막연하고 불안한 마음에 쓰기 시작한 노래”라며 “아직 서툴지만 스스로를 돌보고 보살피는 법을 배웠고, 이제는 특별해진 스물이라는 낯선 시간을 잘 거쳐온 나에게 하고 싶은 말을 담았다”고 털어놨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