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 비에스컴퍼니 전속 계약…”새로운 도약”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완. / 제공=비에스컴퍼니

배우 이완이 비에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완은 최근 배우 김태희 서인국 한채영 이시언 유승호 등이 소속된 비에스컴퍼니와 한 식구가 됐다.

2004년 드라마 ‘천국의 계단’에서 신현준의 아역을 연기하며 데뷔한 이완은 이후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주목받았다.

비에스컴퍼니 관계자는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보유한 이완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 다방면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다. 이완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그의 새로운 출발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완은 현재 새 작품으로 안방극장을 찾기 위해 작품을 검토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