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4월 명예소방관 첫 공식활동…안전도우미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해진/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이 소방청 명예소방관으로 임명된 후 첫 공식활동에 나선다. 

박해진은 오는 4월24일 대구광역시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제16회 국제소방안전박람회에 참석한다.

국제소방안전박람회는 소방산업진흥과 발전을 도모하고 시민의 소방안전 의식 함양을 목표로 개최되는 국내 유일의 소방안전 전문 박람회다. 지난해 11월 소방청 명예소방관으로 임명받은 박해진은 직접 행사에 참여해 소방안전 홍보에 나선다.

2016년 소방관 아버지를 둔 팬과의 인연으로 소방관들의 노고를 접한 박해진은 이후 꾸준히 소방관들을 위한 다양한 홍보와 지원 활동을 해왔다. 박해진은 부상당하거나 순직한 소방관들을 돕는 기금 마련을 위한 소방관 달력에 노개런티 모델로 나선 데 이어 전국민 대상 소방안전홍보영상에 무료로 출연, 박해진의 소속사가 제작비 전액을 후원하기도 했다.

이처럼 소방관들을 위한 여러 기부와 봉사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 온 박해진의 공을 치하하고자 소방청은 지난해 11월 19일 박해진을 명예소방관으로 임명했다.

박해진은 차기작으로 확정된 드라마 ‘시크릿'(가제, 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에서는 119특수구조 대원인 남자주인공 강산혁 역을 맡아 곧 촬영에 들어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