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오, 故 장자연과 찍은 과거 사진 공개…”언니를 지켜나가볼게”

고 장자연과 윤지오 씨의 과거 사진 /윤지오 인스타그램 캡쳐

[텐아시아=김명상 기자]

영화배우이자 탤런트인 윤지오 씨가 고(故) 장자연 씨의 10주기를 맞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과거 장자연 씨와 함께 찍은 과거 사진을 지난 7일 공개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장난스러운 표정으로 함께 셀카를 찍으며 두터운 친분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장자연 씨는 윤지오 씨와 가까이 붙은 채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웃고 있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윤지오 씨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장자연 씨에 대한 그리운 마음도 함께 적었다.

윤씨는 “환한 햇살처럼 밝게 웃던 그 누구보다도 아름다웠던 자연 언니.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으로 언니와 함께할게. 언니를 지켜나가 볼게”라며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또한 “이제는 하늘에서 밝게 빛내며 평안히 지내. 늘 고맙고 미안하고 사랑해”라는 글로 장씨의 명복을 빌어 보는 이들을 숙연케 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당신의 용기에 감사드립니다’, ‘10년이 지났지만 용기에 박수를 보냅니다’, ‘두 손 모아서 기도하겠습니다’ 등의 댓글로 윤씨를 응원했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