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 현장취재’ 김종민 “경리, 예능에선 악의 없다..매섭지 않고 선한 눈빛”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코요태 김종민(왼쪽)과 가수 경리가 7일 오후 서울 종로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열린 히스토리 채널 새 웹 예능프로그램 ‘무작정 현장취재’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경리가 무대 위의 섹시함과 다른 허당 같은 면모를 언급했다.

히스토리 채널 새 웹 예능프로그램 ‘무작정 현장취재’ 제작발표회가 7일 오후 서울 종로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그룹 코요태 김종민과 가수 경리가 참석했다.

이날 경리는 무대 위 섹시한 모습과 달리 예능에서는 허당 같은 면모를 보여주는 것에 대해 “예능을 하면서 원래 저의 이미지를 생각하지 않고 성격을 많이 보여주려고 하는 편이다. 팬들이 저의 허당 같은 부분이나 반전 매력을 좋아해주셨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촬영했다”며 “무대 위 이미지와 다른 모습을 걱정하기 보다는 반전 매력이라고 플러스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에 김종민은 “경리 씨가 가수일 때는 섹시하고 아름다운데 예능을 하면 인간적인 매력이 있다. 노래할 때는 눈빛이 매서운데 예능에서는 악의가 하나도 없다. 굉장히 선한 눈빛”이라면서 “카리스마가 넘치기 보다 귀여운 동생 같은 느낌이다”고 설명을 보탰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