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극과 극 매력 담긴 새 프로필 공개… ‘와이키키2’로 돌아온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김선호 프로필./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선호가 새 프로필을 통해 극과 극 매력을 발산했다.

6일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를 통해 안방극장 컴백을 앞두고 있는 김선호의 새로운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선호는 봄을 부르는 듯한 스윗한 미소를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편안한 무드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훈훈한 비주얼을 뽐냈다. 강렬한 레드 브이넥을 입고 풋풋한 매력을 드러내고, 올 블랙 패션으로 무심한 듯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등 여러 가지 콘셉트를 소화했다.

김선호는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에서 ‘차우식’ 역으로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차우식은 무명 아이돌 출신 가수 지망생이자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의 투자자다. 김선호는 차우식 캐릭터를 통해 반전 있는 코믹 연기로 극에 활기와 유쾌함을 불어넣을 예정. 지난해 방송된 tvN ‘백일의 낭군님’을 통해 능청스러우면서도 재치 가득한 ‘정제윤’ 역으로 여심을 저격했던 김선호가 이번 드라마를 통해 어떤 연기 변신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연극 ‘옥탑방 고양이’ ‘연애의 목적’ ‘트루웨스트’ ‘클로저’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 내공과 탄탄한 팬덤을 쌓아온 김선호는 KBS ‘김과장’을 시작으로 ‘최강 배달꾼’, MBC ‘투깝스’, 단막극 ‘미치겠다, 너 땜에!’, tvN ‘백일의 낭군님’ 등에 출연, 안방극장으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특히 그는 어떤 역할을 맡아도 탄탄한 연기력과 자신만의 색깔로 캐릭터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는 대환장의 수맥이 흐르는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 다시 모여들고 만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꿈을 향한 도전을 유쾌하게 그려내는 드라마로, 오는 25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