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진 모친상·이선균 장모상, 슬픔 속 빈소 마련…8일 발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혜진-이선균 부부/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전혜진-이선균 부부가 가족상을 당했다.

6일 전혜진과 이선균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는 “전혜진이 모친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며, 발인은 오는 8일 엄수될 예정이다. 전혜진과 이선균은 슬픔에 잠긴 채 조문객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혜진-이선균 부부는 연극을 하다 만나  7년 열애 끝에 2009년 결혼했다.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전혜진은 영화 ‘비스트'(가제)에 주연으로 출연하며, 이선균은 영화 ‘악질경찰’의 개봉을 앞두고 있따.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