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타임 출신 송백경, KBS 전속 성우 합격 “평생 직업 삼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원타임 출신 송백경. 사진=송백경 인스타그램

힙합 그룹 원타임 출신 송백경이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KBS 전속 성우 시험에 합격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송백경은 KBS 44기 전속 성우로 합격했다.

송백경은 “가수로서는 이미 은퇴했지만 성우는 평생 직업 삼아 열심히 살아보고 싶다”며 “지난 시절들을 반면교사 삼아 항상 겸손한 모습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백경은 1998년 원타임으로 데뷔해 무가당 등으로 가수 활동을 이었다. 카레 전문 음식점도 운영해왔다.

◆ 다음은 송백경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전문. 

설레임과 두려움… 20대 피 끓던 젋은 시절엔 무언가를 도전하고 시작할때에는 두려움 따윈 개의치 않고 항상 설레이는 마음뿐이었습니다.

하지만 이번 도전 만큼 설레임보다 두려움이 앞섰던 적도 없었던 것 같네요. 제 나이 마흔 한살… 무언가를 배우고 도전하기에는 사실 적지 않은 나이임에는 분명하죠.

그럼에도 성우가 되겠다는 마음을 먹고 도전을했고 KBS공채 성우 합격이라는 값진 결과를 얻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20대를 가수로 살고 30대를 장사치로 살다가 40대에 다시 대중예술계로 돌아올 수 있게 되어 너무 기쁩니다.

노랫말이 담긴 목소리가 아닌 이젠 정갈한 말과 바른 목소리로 다시 세상을 향해 저를 드러낼 수 있다는 사실 또한 기쁩니다.

가수로써는 이미 은퇴했지만 성우는 평생 직업삼아 열심히 살아보고싶습니다.

새로 시작 하는 새 삶… 지난 시절들을 반면교사 삼아 항상 겸손한 모습으로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