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나혜미 “에릭, ‘하나뿐인 내편’ 다시 볼 때 박성훈과 애정신 스킵”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투게더4’/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에서 나혜미가 남편 에릭이 박성훈과의 애정 신을 질투한다고 밝힌다.

오는 7일 방송될 ‘해피투게더4’는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특집으로 꾸며진다. 정재순, 임예진, 차화연, 이혜숙과 유이, 나혜미, 박성훈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나혜미는 남편 에릭과 함께 드라마 본방 사수를 한다고 털어놨다. 극중 부부인 나혜미, 박성훈의 애정 신을 본 에릭은 나혜미에게 “이놈~”이라고 외쳤다며 귀여운 신혼 생활을 공개한다. 또한 그는 “다시 보기를 할 땐 애정 신을 모두 넘기고 본다”며 에릭의 폭풍 질투를 덧붙여 설명했다.

그런가 하면 나혜미는 ‘에릭의 애정 신을 모두 이해해 줄 수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그도 잠시 ‘그 장면을 같이 볼 수 있겠냐’는 물음에 “따로 보는 것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달리 조윤희는 “이동건이 애정 신을 찍는다면 나는 더 진한 걸 찍겠다”고 말해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날 나혜미는 박성훈과 감정 신을 촬영 했을 당시 웃음 참기가 힘들었다고도 털어놨다. 눈물연기를 하던 박성훈의 코 끝에 콧물이 매달려 있었던 것. 나혜미는 “내가 지금 웃으면 미친 거다”라고 끊임 없이 자신을 세뇌시켰다며 촬영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해피투게더4’는 오는 7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