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관린, 亞 5개국서 팬미팅 투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라이관린 아시아 팬미팅 투어 포스터/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라이관린이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소소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라이관린이 오는 4월 6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여는 ‘2019 라이관린 팬미팅 [굿 필링](2019 LAI KUANLIN Fan Meeting [Good Feeling])’을 시작으로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라이관린은 서울을 시작으로 4월 20일 태국 방콕, 4월 30일 싱가포르, 5월 4일 대만, 5월 11일 홍콩까지 총 5개국에서 팬미팅 개최를 확정했다. 현재 각지에서 팬미팅 요청이 쇄도하고 있어 팬미팅 투어 개최 국가는 늘어날 수 있다.

팬들이 보내주는 큰 사랑과 관심에 보답하고자 개최되는 이번 아시아 팬미팅 투어에서 라이관린은 다채로운 무대 등을 통해 팬들과 더욱 가까이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라이관린이 속한 ‘우석X관린’의 첫 번째 미니앨범 ‘9801’은 오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