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콘서트 30일 개최…레전드 가수 총집합+김광규 특별 무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불청콘서트 개최/사진제공=SBS

SBS ‘불타는 청춘’이 오는 30일 올림픽홀에서 ‘불청 콘서트’를 개최한다. 콘서트에서 김광규는 ‘프레디 광큐리’로 변신해 특별한 무대를 선보인다.

지난 5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 김광규는 ‘보헤미안 랩소디’ 퀸의 ‘프레디 머큐리’로 변신해 연주실에 등장했다. 김광규는 ‘비의 랩소디’ 이전에 드러머로 활동한 이력이 있는 가수 최재훈과 신이라 불리는 기타리스트 김도균, 장호일과 ‘내시경 밴드’를 결성해 인생의 깊은 맛이 우러나는 ‘특별 무대’를 준비했다. 여기에 댄스 디바 김완선까지 합세해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환상의 무대를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

‘불청 콘서트’에는 원조 발라드퀸 양수경, 한국의 휘트니 휴스턴 신효범, 국내 3대 기타리스트 김도균, 모던록의 지주 015B 장호일, 감성발라더 포지션, 비의 랩소디 고음 황제 최재훈이 출연한다. 또한 영원한 디바 김완선, 댄스부터 발라드까지 섭렵한 김혜림, 라틴 음악을 소개한 이재영, 맘보 열풍의 주인공 김부용, 만능엔터테이너 구본승까지 총 11명의 ‘불청’ 가수가 집합한다. 여기에 ‘불타는 청춘’의 주역인 김광규와 최성국, 금잔디까지 특별 무대를 마련한다.

‘불청 콘서트’는 오는 30일 오후 2시 30분과 7시, 두 차례에 걸쳐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