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화TV’ 손병호, 홍대 달궜다… ‘손병호 게임’부터 패션왕 등극까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덕화TV’ 손병호/ 사진제공=가족이엔티

배우 손병호가 KBS2 ‘덕화TV’에서 폭발적인 예능감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보여줬다.

‘덕화티비’는 낯선 1인 방송 세계에서 진정한 소통을 위해 분투하는 이덕화의 좌충우돌 1인 크리에이터 도전기. 지난 5일 방송된 2화에서는 배우 손병호, 김하균이 게스트로 출연해 ‘명품배우 삼총사’의 황금 케미를 선보였다.

이날 ‘젊게 사는 법’이라는 부제로 손병호, 이덕화, 김하균은 홍대 곳곳을 누비며 요즘 젊은 친구들의 문화를 직접 체험했다.

손병호는 청바지를 입고 귀걸이까지 하고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홍대 거리로 나선 이들은 거리 쇼핑에 도전하며 젊음의 상징인 청바지 쇼핑에 나섰다. 손병호는 청바지에 체인까지 걸어 웃음을 안겼다.

또한 손병호는 막내로서 가장 먼저 나서서 VR체험을 했다. 가상현실에 몰입한 손병호는 체험장 관계자가 살짝 밀자 깜짝 놀라며 소리를 질러 굴욕을 맛봤다. 특히 방송 말미에서는 식당에 있던 손님들에게 홍대 패션왕으로 뽑혀 눈길을 끌었다.

뿐만아니라 국민게임 ‘손병호 게임’의 창시자 손병호는 홍대 거리에서 시민들과 함께 게임도 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실감했다는 후문이다.

손병호는 인기 웹드라마 ‘오피스워치: 하라는 일은 안하고’에서 인턴으로 출연하며 1020에게도 인기를 끌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