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XT 수빈·휴닝카이 “방시혁 대표, 연습과 팀워크 강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쇼케이스

신인 남성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수빈이 5일 오후 2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데뷔 음반 쇼케이스를 열었다. / 이승현 기자 lsh87@

신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가 “방시혁 대표는 연습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5일 오후 2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음반 ‘꿈의 장 : 스타(STAR)’의 쇼케이스에서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그룹 방탄소년단이 소속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서 6년 만에 공개하는 신인으로 데뷔 전부터 주목받았다. 수빈·연준·범규·태현·휴닝카이 등으로 구성된 5인조 팀이다.

리더 수빈은 “방시혁 대표님께서 ‘연습이 자신감의 기본’이라고 말했다. 무대 위에 오르면 연습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 것이라고 했다”며 “방탄소년단 선배님도 연습이 습관이 돼, 여전히 무대에 오르기 전 열심히 연습한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휴닝카이는 “팀워크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방시혁 대표님께서 팀의 가치를 소중하게 여기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 4일 발표한 새 음반에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CROWN)’를 포함해 ‘블루 오렌지에이드(Orangeade)’ ‘아워 섬머(Our Summer)’ ‘캣 앤 도그(Cat & Dog)’ ‘별의 낮잠’ 등 5곡을 담았다. 타이틀곡은 신스 팝(Synth Pop) 장르로, 사춘기에 접어든 소년의 성장통을 ‘뿔’이라는 독특한 단어로 표현한 곡이다. 데뷔 음반은 전 세계 44개국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음반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