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송현, 수중 전문 채널 ‘송현씨필름’ 개설…1인 크리에이터로 활약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최송현 유투브 채널 ‘송현씨필름’/사진제공=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아나운서 출신 배우 최송현이 자신의 이름을 건 유튜브 채널 ‘송현씨필름(SONGHYUNC FILM)’을 개설하고 직접 촬영한 수중 영상을 선보이고 있다.

스쿠버다이빙 강사로도 활동 중인 최송현은 지난해 유튜브 채널 ‘송현씨필름’을 열고 대중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다. ‘송현씨필름’은 최송현이 직접 촬영한 수중 영상을 비롯해 다이빙 투어, 다이빙 관련 장비 리뷰, 해양 생물 스케치 등 수중 세계와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전문 채널이다.

채널에 공개된 모든 영상은 최송현이 기획부터 촬영, 편집까지 혼자 소화한 것이다. 현재 멕시코 마코상어(청상아리) 투어, 필리핀 코론 난파선 다이빙 투어 등 다양한 다이빙 투어 소개 영상과 현지에서 직접 찍은 해양 생물, 다이빙 장비 소개, 프리다이빙 훈련기 등이 공개됐다.

소속사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송현씨필름’에 최송현이 쏟는 열정은 상상 이상”이라며 “‘송현씨필름’에서는 배우 최송현이 아니라 스쿠버다이버 강사 최송현으로서 많은 사람들에게 다이빙의 매력, 바다의 아름다움, 다양한 정보들을 알리고 싶은 욕심이 크다. 수중 세계 전문 채널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릴테니 ‘송현씨필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최송현은 지난해 9월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직접 일자리를 창출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는 “스쿠버다이빙 강사로 활동하면서 수중 세계에 흥미가 많은데 우리나라에 관련 콘텐츠가 많지 않아 ‘송현씨필름’을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송현씨필름’이 전문 채널로 성장했으면 좋겠다. 차근차근 경험을 쌓고 있는 중이다”고 덧붙였다.

최송현은 오는 6일 처음 방송되는 SBS 새 수목드라마 ‘빅이슈’에 캐스팅돼 주진모와 부부로 호흡을 맞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