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돔투어 예매 1분 만에 21만석 매진…K팝 새 역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트와이스.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돔 투어의 일반 티켓 예매를 시작한 지 1분 만에 매진을 기록했다. 또다시 K팝의 새 역사를 썼다.

트와이스는 오는 20일과 21일 오사카 교세라돔을 시작으로 같은달 29일과 30일 도쿄돔, 4월 6일 나고야돔 등을 돌며 5회 공연을 펼친다. 21만 명의 관객을 모은다.

일반 티켓 예매 개시 1분 만에 전회 매진을 기록하며 현지 인기를 입증했다.

이번 돔 투어는 K팝 걸그룹 최초이자 해외 가수 사상 데뷔 후 최단기간 도쿄돔 입성이다. 이번에 매진 기록까지 더하며 ‘신기록 제조기’라는 애칭도 얻었다.

트와이스는 당초 3개 도시, 4회 공연에 걸친 돔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20일 교세라 돔 공연을 추가했다.

이번 돔 투어의 타이틀은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 때부터 꿈꿔 온 돔의 무대, 꿈 꿔온 날, 꿈이 이뤄지는 날이라는 의미를 담아 ‘TWICE DOME TOUR 2019 #Dreamday’로 정했다. 팬들도 꿈꿔온 무대인만큼 팬들과 멋진 시간,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녹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