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연, ‘회사 가기 싫어’ 출연…이유진 역 그대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소주연. 사진제공=엘삭

배우 소주연의 소속사 엘삭이 5일 “소주연이 KBS2 새 드라마 ‘회사 가기 싫어’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소주연은 극 중 이유진 역으로 출연한다. ‘회사 가기 싫어’는 지난해 6부작 파일럿으로 미리 선보여진 드라마다. 소주연, 이황의, 김중돈, 김국희 등 기존 출연 배우들과 더불어 김동완, 한수연, 김관수가 새로운 인물로 합류한다.

소주연은 “다시 ‘이유진’으로 시청자들을 찾을 수 있게 돼 정말 기쁘다. ‘회사 가기 싫어’는 정말 재밌게 촬영했다. 첫 지상파 데뷔작이었기에 나 자신에게 있어 소중한 작품이라 이번에 출연이 확정됐을 때 더욱 반가웠다”며 “열심히 준비해서 파일럿보다 더 좋은 모습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